기사 메일전송
서귀포해경,서귀포 강정 인근 해상에 표류하던 카약동호인 5명 구조
  •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0-11-09 10:30:21

기사수정

서귀포해경,서귀포 강정 인근 해상에 표류하던 카약동호인 5명 구조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도기범)는 어제(8일) 오후 4시 7분경 제주 민군복합항 남쪽 약 2.2km 해상에서 강한바람과 너울에 표류하던 카약 동호인 A씨(남, 49세, 서귀포) 등 5명을 구조하였다고 밝혔다.

어제 오후 3시 14분경 제주 민군복합항 인근 해상에서 카약 2대가 전복되었다는 신고가 접수되었으며, 서귀포해경은 경비함정, 구조대, 서귀포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하였다.

오후 3시 35분경 현장에 도착한 서귀포파출소 연안구조정은 해상에 표류하고 있는 카약동호인 A씨 등 4명을 구조하였으며, 인근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에서 카약동호인 1명을 구조하였다.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어제 오전 11시경 카약동호회 10명이 카약 10대를 타고 서귀포 예례포구에서 출발해 수상레저활동 중 5명은 자력으로 육상으로 이동하였으며, 구조된 A씨 등 5명은 제주 민군복합항 인근 해상에서 강한바람과 너울에 표류하다 구조되었다.

구조된 5명 중 2명은 강한 바람에 카약이 전복되었다가 스스로 카약 위로 올라가 표류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건강상태는 모두 양호하나 1명이 저체온증을 호소에 오후 4시 26분경 서귀포항에 대기 중이던 119에 인계하였다.

서귀포해경 관계자는 “수상레저활동자 스스로가 수시로 기상상황을 확인해 강한 바람과 너울이 강한 때에는 수상레저활동을 자제하는 등 안전수칙을 반드시 지켜야한다”고 당부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해풍 맞아 영양만점 보성 감자 나갑니다
  •  기사 이미지 보성군, 어버이날 고향집 방문 자제 현수막 걸어
  •  기사 이미지 벌교읍민회장 취임 축하 쌀 기부… 복지사각지대 전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